제사 지내는 법

제사상차림의 기준위치는 지방(신위)가 있는 쪽이 북쪽이다.

신위의 오른쪽은 동쪽, 신위의 왼쪽은 서쪽이다

남자조상은 서쪽(왼쪽) 여자조상은 동쪽(오른쪽)에 위치한다.

남좌여우(男左女右) 즉 남자조상의 신위(지방), 밥, 국, 술잔은 왼쪽에 놓고 여자조상은 오른쪽에 놓는다.

조상의 제사는 배우자가 있을 경우 함께 모신다.

합설(合設) 밥,국,술잔은 따로 놓고 나머지 제수는 공통으로 한다

밥은 서쪽(왼쪽) 국은 동쪽(오른쪽)에 위치 한다.

반서갱동(飯西羹東) 즉 산 사람의 상 차림과 반대이다. 수저는 중앙에 놓는다.

고기는 서쪽(왼쪽) 생선은 동쪽(오른쪽)에 위치한다

어동육서(魚東肉西)

꼬리는 서쪽(왼쪽) 머리는 동쪽(오른쪽)에 위치한다

두동미서(頭東尾西)

적은 중앙에 위치한다.

적전중앙(炙奠中央) 적은 옛날에는 술을 올릴 때마다 즉석에서 구워 올리던 제수의 중심 음식이었으나 지금은 다른 제수와 마 찬가지로 미리 구워 제상의 한가운데 놓는다.

탕은 3열에 위치한다.

신위를 기준으로 1열은 밥과국, 2열은 적과전, 3열은 탕, 4열은 포와나물, 5열은 과일 및 과자류 순으로
놓는다.

나물은 서쪽(왼쪽) 김치는 동쪽(오른쪽)에 위치한다

생동숙서(生東熟西)

포는 서쪽(왼쪽) 젖갈은 동쪽(오른쪽)에 위치한다

좌포우해(左脯右해)

밤,대추,감.배의 순으로 놓는다.

조율시이(棗栗枾梨) 보통 진열의 왼쪽에서부터 대추,밤,감,배의 순서로 놓고 있다

흰 과일 서쪽(왼쪽) 붉은 과일은 동쪽(오른쪽)에 위치한다

홍동백서(紅東白西) 예서에 따라 붉은 과일은 동쪽, 흰 과일은 서쪽에 놓고 있다.

제사 진행 순서

제사 순서

내    용

의 미

조상 모심
강신/降神

 조상을 모심

 (제주) 향을 피운다
 (집사) 제주에게 술을 따라준다.
 (제주) 술을 모사그릇에 조금씩 세 번 붓는다.
 (제주) 두 번 절한다.

선조를 모심

문안 인사
참신/參神

 조상에 대한 인사

 (전원) 제사 참가자 모두 합동으로 두 번 절한다.

선조에
대해 인사

첫잔 드림
초헌/初獻
 (제주) 향을 피운다.
 (집사) 남자조상 잔을 제주에게 주고 술을 가득 부어준다.
 (제주) 모사그릇에 조금씩 세 번 붓는다.
 (제주) 7부 정도 남은 술을 집사에게 준다.
 (집사) 술잔을 밥과 국 사이에 놓고 젖가락을 음식 위에 놓는다.
 (제주) 두 번 절한다.
축문 읽기
독축/讀祝
 (전원) 모두 꿇어 앉는다.
 (제주) 축문을 읽는다.
 (전원) 두 번 절한다.
둘째잔 드림
아헌/亞獻
 첫잔드림의 절차와 동일 (단, 모사그릇에 술 따르는 절차 생략한다.)
끝잔 드림
종헌/終獻
 첫잔드림의 절차와 동일
 (단, 모사그릇에 술 따르는 절차 생략. 술은 7부로 따른다.)
식사 권유
유식/侑食

 조상의 음식 드심

 (제주) 술주전자를 들고 남자조상의 잔과 여자조상의 잔에 술을 가득
          따른다.
 (제주부인) 메(밥) 뚜껑을 열고 숟가락을 메 한가운데 꽂는다.
 (제주부인) 젖가락은 손잡이가 서쪽으로 향하게 놓는다.
 (제주/제주부인) 같이 두 번 절한다.

선조께서
음식 드심

 예전에는 식사권유 후 조상께서 편히 식사를 하시라는 의미로 문 밖에 나가 잠시 기다린 다음 숭늉을 올렸다.
 요즘은 집 구조상 참사자들이 잠시 무릎을 꿇고 대기한 후 숭늉을 올리기도 한다.
숭늉 올림
헌다/獻茶
 (제주) 국을 물리고 숭늉을 올린다.
 (제주) 밥을 숭늉에 세 숫가락 말아 놓고 젖가락을 고른다.
작별 인사
사신/辭神

 조상을 보내드림

 (전원) 제사 참사사 모두 합동으로 두 번 절한다.

선조를
보내드림

지방 소각
납주/納主
 (제주) 향 앞에서 지방과 축문을 소각하여 재는 향로에 담는다.
제상 정리
철상/撤床
 안쪽에 있는 음식부터 차례로 음식을 내린다

 
자료실 광산김씨     홈